Home 최신정보 가계대출 규제하니 개인사업자 대출 폭증 / YTN

가계대출 규제하니 개인사업자 대출 폭증 / YTN

23



[앵커]
지난해 아파트 값이 폭등하면서 은행이 개인 대출을 강력히 규제하자 개인사업자 대출이 큰 폭으로 증가했습니다.

가계 대출이 어렵자 개인사업자 대출을 받아 아파트를 사는 등 유용한 사례도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.

박병한 기자가 보도합니다.

[기자]
코로나19 사태 이후 가계대출보다 개인사업자 대출이 더욱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습니다.

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강민국 의원이 6개 시중은행 자료를 분석한 결과 작년 말 기준 개인사업자 대출 규모는 221만3천 건, 259조3천억 원으로 집계됐습니다.

코로나19 사태 전인 2019년 말과 비교하면 개인사업자 대출 건수는 58.6%, 규모는 23.1% 증가했습니다. 하지만 같은 기간 가계대출은 건수와 규모가 각각 4.9%, 15.6%의 증가하는데 그쳤습니다.

[박원갑 / KB은행 부동산 수석 전문위원 : 코로나 19가 장기화되면서 내수 경기가 침체되고 있는데요. 자영업자들 상황이 악화되다 보니 생계형 대출이 많았던 것으로 분석됩니다.]

하지만 사업자 대출이 시설 투자나 추가 고용에 쓰이면 경제에 긍정적이지만, 한계 사업자에게 흘러가면 더 큰 위기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.

가계대출 대신 사업자 대출을 받아 부동산 투자 등에 전용했을 가능성도 있습니다.

6개 시중은행이 자체 점검한 개인사업자 대출 용도 외 유용은 2019년 26건에, 68억4천만 원이었지만 지난해에는 71건, 194억6천만 원으로 급증했습니다.

코로나19 사태로 영세 자영업자의 피해가 심각한 가운데 정부도 원래 다음 달 말 종료 예정이던 대출 상환과 이자 부담 유예 조치의 재연장을 신중하게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.

YTN 박병한 입니다.

YTN 박병한 (bhpark@ytn.co.kr)

※ ‘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’
[카카오톡] YTN 검색해 채널 추가
[전화] 02-398-8585
[메일] social@ytn.co.kr

▶ 기사 원문 : https://www.ytn.co.kr/_ln/0102_202202131533543282
▶ 제보 하기 : https://mj.ytn.co.kr/mj/mj_write.php

▣ YTN 유튜브 채널 구독 : http://goo.gl/Ytb5SZ

ⓒ YTN &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

Source

   
Previous article[EPISODE] BTS (방탄소년단) @ 2021 American Music Awards
Next article[A2be | 방구석 여기서요?] 블랙핑크 BLACKPINK – 뚜두뚜두 DDU-DU DDU-DU | 커버댄스 Dance Cover